전북 생명의 숲
Untitled Document


올린이 : 관리자 조회수: 1833 2009-12-18 11:05:43
2009 전북생명의숲 송년의밤을 마치고...
다운로드 #1 : SL740024.JPG (2 MB), Down:245
다운로드 #2 : SL740053.JPG (2 MB), Down:249



지난 12월 12일 2009년 한 해 동안 전북생명의숲을 아껴주신 많은 회원님들과 함께하는 ‘회원의 날’ 행사가 90여명의 회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1부 해넘이 산행 및 우리숲 탐험대 워크숍, 2부 송년의 밤 행사로 이어져 진행되었습니다. 2009년을 마무리하면서 송구영신의 마음으로 회원님들에 대한 감사와 고마움을 표시하는 자리였습니다.

 1부 해넘이 산행은 황방산 정상에 올라 일몰을 보며 ‘전주 둘레산 둘레강 잇기운동’의 12개 구간 탐방을 마무리하고, 한해를 정리하는 시간이었습니다. 한편, 전북생명의숲 사무국 강의실에서 열린 ‘우리숲탐험대 워크숍’은 우리숲탐험대 1년의 성과를 참여 당사자인 탐험대원들과 부모님들이 공유하는 자리였습니다. 탐험대원들의 다양한 활동이 담긴 자료집을 보면서, 부모님들의 소감 발표의 시간을 갖고, 내년의 방향성과 계획을 마련하는 시간이었습니다.

 2부 송년의 밤 행사는, 둘레산 해넘이 산행과 우리숲탐험대 워크숍에 참석하신 회원들이 서곡의 음식점에 모여서 회원 간의 상호교류로 친밀감을 증대하는 계기였습니다. 또한, 생명의숲 활동을 영상으로 보고하여 회원으로서의 자긍심과 참여를 확인하였습니다.

 회원 참여 프로그램인 ‘아름다운숲기행’, ‘전주 둘레산 둘레강 잇기운동’, ‘우리숲탐험대’에 참여한 회원 중에서 우수 참여자를 시상하는 시간도 있었습니다. 이미숙 회원, 이연화 회원, 신대식 회원, 최영숙 회원이 우수 참여회원으로 감사장과 선물을 받는 영광을 차지하였습니다. 박다인, 이미래 어린이 회원의 동시 낭송과 박희곤 회원의 판소리 한마당으로 친교의 분위기는 고조되고, 전북생명의숲의 발전과 회원 상호간의 소통을 위한 건배제의가 이어지면서 송년의 밤은 무르익어갔습니다. 바쁘신 중에도 참여해주신 회원과 피할 수 없는 사정 때문에 마음만 참석해주신 회원들에게도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10/28, 총 게시물 : 556
번호 제 목 작성자 올린날짜 다운 조회수
376 찬란한 새봄에 아름다운 숲 기행 떠납니다.-남해가천다랭이마을- 관리자 2010-03-12 258 1858
375 숲해설가 초급 교육과정 수강생 명단 및 등록 안내 관리자 2010-03-05 2 1861
374 숲해설가 초급 교육과정 수강생 모집 공고 [3] 관리자 2010-02-12 716 2486
373 2010년 제 2차 이사회가 진행되었습니다. 관리자 2010-02-12 220 1474
372 제7차 정기총회 개최를 알립니다. 관리자 2010-02-05 2 1491
371 2010년 1월 27일 kbs드라마 '추노' 의 대나무숲 배경 [1] 관리자 2010-01-28 236 2298
370 2010년 둘레산 둘레강 잇기운동 워크샵이 진행되었습니다. 관리자 2010-01-07 229 1640
369 기부금 영수증을 1월 13~15일중 보낼예정입니다. 관리자 2010-01-05 4 1557
368 2010년 둘레산 둘레강 잇기운동 워크샵을 진행합니다. 관리자 2009-12-30 245 1379
2009 전북생명의숲 송년의밤을 마치고... 관리자 2009-12-18 245 1834
366 둘레산 12월탐방 황방산 해넘이 산행 관리자 2009-12-08 245 1967
365 전북생명의숲 회원과 함께하는 송년의밤 관리자 2009-12-04 232 1725
364 우리숲탐험대-부모님과 함께하는 워크숍 관리자 2009-12-04 3 1604
363 금암2동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나눔장터를 엽니다. 관리자 2009-11-19 3 1842
362 우리숲탐험대 11월 마침표 탐험입니다. 관리자 2009-11-10 4 1650
361 둘레산 둘레강 잇기운동 11월탐방 '임진왜란의 흔적을 찾아서 ~~~' 관리자 2009-11-10 233 1902
360 모악산 - '행복한 숲'에서 꿈꾸다 관리자 2009-11-04 258 2037
359 지렁이엄마-자작나무의 지렁이 육아일기 관리자 2009-10-21 3 1923
358 초대합니다~! 2009년 회원의날!! [2] 관리자 2009-10-20 253 1948
357 섬진강학교 3차 캠프 - 진안 선각산 휴양림으로 관리자 2009-10-12 277 2240

[first] [1] [2] [3] [4] [5] [6] [7] [8] [9] [10] > [end]
이름 제목 내용
2019년 06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Untitled Document
 
 
15 138,400